• 최종편집 2020-09-24(목)

윤아 측 "영화 '공조2' 출연 제안 받고 검토 중"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0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타임즈코리아] 배우 겸 가수 윤아가 영화 '공조2' 출연을 검토 중이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8일 "윤아가 '공조2' 출연을 제안 받고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윤아는 지난 2017년 1월 개봉한 '공조'에서 조연인 '박민영' 역을 맡아 스크린에 본격 데뷔했다. 이후 지난해 조정석과 주연으로 호흡을 맞춘 '엑시트'에서 942만명의 관객을 동원해 흥행에 성공했다.


'공조'는 남한으로 숨어든 북한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남북 최초의 공조수사가 시작되고, 임무를 완수해야만 하는 특수부대 북한 형사와 임무를 막아야만 하는 생계형 남한 형사의 예측할 수 없는 팀플레이를 그린 영화다. 개봉 당시 781만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흥행했다.

'공조2'는 '공조'에 출연했던 현빈과 유해진이 출연을 검토하고 있다. 다니엘 헤니도 이번 '공조2'에 새롭게 출연 제안을 받고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윤아 측 "영화 '공조2' 출연 제안 받고 검토 중"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