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7(금)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사업 추진 점검회의" 개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2.0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장관은 2.7.(금) 오전 07시30분, 정부서울청사에서 관계부처가 참석한 가운데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사업 추진 점검회의」를 주재하였다.

'18.6월, 한-러 정상은 수교 30주년인 `20년을 ‘한-러 상호교류의 해’로 지정하고, 수교 기념행사 개최를 위해 양국 준비위원회를 구성하여 긴밀히 협력해 나가는 데 합의하였다.

러측 준비위원장은 유리 트루트네프 극동 부총리이며, 우리측은 정세균 前 준비위원장이 국무총리로 임명됨에 따라 `20.1월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신임 위원장으로 위촉되었다.

한-러 경제공동위의 러측 대표이기도 한 트루트네프 부총리는 홍 부총리가 `19년에만 수 차례 만나 다양한 경협사업을 논의해 온 핵심 파트너이므로, 두 위원장 간의 깊은 공감대를 바탕으로 이번 수교 30주년 기념사업의 가시적 성과를 도출할 것으로 기대된다.

오늘 회의에서는 홍 위원장 주재로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사업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주요 사업 추진계획 및 준비위원회 추진체계 강화방안 등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하였다.

특히, 양국의 전략적 협력동반자 관계 심화라는 비전 하에 공동번영, 미래지향, 창의혁신, 열린참여 등 네 가지 핵심가치에 중점을 둔 기념사업들을 내실 있게 추진해 나가기 위한 관계기관 협력방안을 모색하였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러 수교 30주년 기념사업 추진 점검회의"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