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11(토)

안랩, 유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퍼지는 악성코드 주의 당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02.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안랩(대표 권치중)은 최근 사람들의 관심이 몰리는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대상으로 유포되는 악성코드가 발견되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공격자는 유명 온라인 커뮤니티 내 가상화폐 관련 주제 게시판에 악성 스크립트를 삽입한 게시물을 올렸다. 사용자가 해당 게시물을 열어보면 드라이브-바이-다운로드 방식으로 악성코드에 감염된다. 

드라이브-바이-다운로드는 사용자가 직접 악성코드를 실행하지 않아도 시스템 보안 취약점을 이용해 사용자 PC를 악성코드에 감염시키는 공격 방법이다.

15.jpg▲ 안랩은 최근 사람들의 관심이 몰리는 온라인 커뮤니티 등을 대상으로 유포되는 악성코드가 발견되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사진제공 - 안랩


해당 페이지에는 이상징후 없이 일반적인 내용의 콘텐츠가 보이기 때문에 사용자가 감염사실을 알기 어렵다. 해당 악성코드는 감염이후 C&C서버(Command&Control 서버, 공격자가 악성코드를 원격 조정하기 위해 사용하는 서버)에 접속해 추가 악성 파일을 다운로드 하는데, 이 악성 파일에는 백도어 기능을 하는 악성코드가 포함되어 있어서 정보 유출 피해가 발생할 수 있다.

현재 해당 게시물은 지워졌으나 같은 방식으로 다른 주제를 위장해 재등장할 수 있다. 안랩 ‘V3’ 제품군과 ‘안랩 MDS’는 해당 악성코드를 진단하고 있다.

이와 같은 악성코드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최신 버전 백신 사용, 보안 패치 적용, 자극적인 제목의 게시물 방문 자제 등 기본 보안 수칙을 지켜야 한다.

안랩 시큐리티대응센터(ASEC) 한창규 센터장은 “공격자들은 악성코드 감염 성공률을 높이기 위해 사회적 이슈를 가장하는 방식을 많이 쓴다”며 “특히 이번 경우는 방문만으로도 감염될 수 있기 때문에 사용자는 기본 보안수칙을 생활화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타임즈코리아 톡톡뉴스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안랩, 유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퍼지는 악성코드 주의 당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