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9-28(월)

말로 조명, 난방 조절하는 ‘음성인식 아파트’ 나온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7.02.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SK텔레콤, 음성인식 스마트홈 아파트 선보여
10년간 무료 사용,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 패러다임 제시 기대

SK텔레콤(사장 박정호)은 전문 부동산 기획,개발 기업인 아시아디벨로퍼(회장 정바울)와 17일 오후 을지로 사옥에서 아파트에 음성인식 기기와 인공지능, 스마트홈 기능을 결합하는 신개념 ‘음성인식 스마트홈 아파트’를 최초로 선보이기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3698601005_20170219095145_3689058525.jpg▲ SK텔레콤과 아시아디벨로퍼가 아파트에 음성인식 기기와 인공지능, 스마트홈 기능을 결합하는 신개념 음성인식 스마트홈 아파트를 선보이기 위한 계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 - SK텔레콤


2021년 판교 백현동 내 한국식품연구원 단지에 조성될 1,226세대 규모 ‘음성인식 스마트홈 아파트’는 세대별로 거실 및 각 방에 총 5,500대의 음성인식 AI기기 ‘누구(NUGU)’를 배치하는 형태로 제공되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누구’는 음악을 들려주거나 일정을 확인해주는 기본 기능 외에 SK텔레콤의 스마트홈과 연동돼 댁내 조명이나 난방, 가스차단기, 엘리베이터 호출 등 각종 편의 기능들을 음성으로 사용할 수 있게 해준다.

양측은 준공 시점 기준 최신 버전의 ‘누구’를 설치하고 조명이나 난방, 도어폰, 가스차단기, 엘리베이터 호출 등 월패드로 사용하던 기능들을 스마트홈 서비스와 연결키로 했으며 준공 시점까지 음성인식으로 이용 가능한 다른 편의기능들을 지속적으로 추가할 계획이다.

또한 입주민이 SK텔레콤의 스마트홈 서비스와 연동된 에어컨이나 공기 청정기 같은 다른 가전제품을 구매할 경우에도 음성인식이나 스마트폰을 통한 손쉬운 사용이 가능하다.

특히 시행사는 입주민들이 앞선 인공지능 스마트홈 기능들을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스마트홈 서비스 이용료 10년치를 입주민 대신 부담키로 결정했다.

‘음성인식 스마트홈 아파트’는 상반기 분양이 시작돼 2021년 입주 예정이며 아파트의 분양과 관리는 아시아디벨로퍼가 효율적 업무 진행을 위해 별도 설립한 전문 시행사인 ‘성남알앤디피에프브이’가 맡는다.

아시아디벨로퍼의 정바울 회장은 “이번 판교 단지를 기획하며 가장 고민한 것이 어떻게 하면 최신 ICT 기술을 통해 입주민들의 주거 가치를 획기적으로 끌어올릴 수 있을까였는데, SK텔레콤과의 제휴를 통해 세계 최고 수준의 인공지능과 결합된 음성인식 스마트홈 서비스를 도입할 수 있게 되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SK텔레콤의 차인혁 IoT사업부문장은 “고객들에게 기존의 스마트홈을 뛰어넘는 새로운 차원의 편의 제공을 위해 아시아 디벨로퍼와 거주공간과 음성인식, 인공지능, 스마트홈을 결합하는 색다른 도전에 나섰다”며 “이번 도전을 통해 고객들이 기존에 경험해 보지 못한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경험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인공지능 스마트홈 아파트’가 완성되면 거주자가 모든 것을 직접 움직여서 손으로 조종하는 현재의 홈기기 이용 방식을 넘어서는 음성인식 기반의 새로운 라이프 스타일을 선보이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타임즈코리아 톡톡뉴스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말로 조명, 난방 조절하는 ‘음성인식 아파트’ 나온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