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3-02-04(토)

행정안전부, 다중 밀집 인파사고 예방 안전관리 대책 관계장관회의 개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11.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타임즈코리아] 행정안전부는 오늘 문체부장관, 경찰청장, 소방청차장, 교육부 기획조정실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다중밀집 안전 예방 관계장관회의를 개최하고 다중밀집 인파사고와 관련한 문제점과 향후 개선방안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오늘 회의는 어제 개최한 ‘다중밀집 인파사고 예방 안전관리 대책 마련을 위한 특별팀(TF) 회의’에서 제시된 다양한 방안이 정책으로 연결되도록 하기 위해서 개최한 것이다.

먼저, 특·광역시와 50만 이상 대도시를 중심으로, 지하철 역사 등에 다중밀집 인파사고 우려시 사전경보, 지하철 환승역 등에 대한 밀집시간대 예방활동 추진, 대규모 밀집행사에 대한 민관협력체계 구축 등을 지자체가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즉시 검토하고, 시행하도록 안내하기로 했다.

이외에도, 일선 경찰, 소방관이 현장에서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명확한 현장 지침과 권한을 부여하고, 과학기술을 활용한 밀집 위험도 감시체계 구축, 다중밀집 안전 분야에 대한 전문가 양성, 학교 교육을 통한 안전의식 제고 등의 개선과제를 논의했다.

이태원 사고를 계기로 최근 국회에서 발의된 '재난안전법' 개정안(5건11.2.기준)도 실제 현장에 적용될 수 있는 방향으로 개정될 수 있도록 적극 검토하여 대응하기로 했다.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은 “재난안전관리 총괄부처로서 현재 안전관리 시스템의 미비점은 없는지 보완해야 할 점은 무엇인지 면밀히 살피고, 이번 사고에 대한 포괄적이고 근본적인 개선방안을 관계부처, 전문가와 함께 만들어 다시는 이러한 안타까운 사고가 생기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행정안전부, 다중 밀집 인파사고 예방 안전관리 대책 관계장관회의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