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07-01(금)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누리호 기립 완료···두 번째 도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6.2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타임즈코리아]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가 발사대에 다시 세워졌다.

누리호는 20일 오전 7시 20분 조립동에서 나와 발사대로 다시 이송을 시작해서약 1시간 20분 뒤인 오전 8시 45분, 발사대에 도착했고.오전 11시 10분에 발사대에 세워졌습니다.

기상청 예보에 따르면 21일 비가 내릴 가능성이 적고 바람도 약하게 불 것으로 예상돼 항우연 측은 발사에는 큰 문제가 없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발사관리위원회는 기상 상황과 우주물체 충돌 가능성 등을 점검해서 발사 시각을 확정할 계획이다.

누리호가 21일 오후 4시에 발사되면, 발사 성공 여부는 약 1시간 뒤인 오후 5시 10분에 공식 발표될 예정이다.

항우연 연구진은 지난 1차 발사의 실패 원인이었던 3단 산화제 탱크 문제를 보완했다. 특히 이번 발사에는 실제 위성인 성능검증위성도 실린다.

우여곡절 끝에 발사에 다시 도전하는 누리호가 완전한 성공을 거둘 수 있도록 기대한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누리호 기립 완료···두 번째 도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