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7(금)

가상·증강현실 글로벌 비대면 콘퍼런스 2020 개최

과기정통부, 가상·증강현실(VR·AR) 등 실감기술 현황 및 산업 전망 공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1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타임즈코리아]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는 7월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한국 VR·AR콤플렉스(‘KoVAC’)에서 제1회 가상·증강현실(VR·AR) 글로벌 비대면 콘퍼런스 2020을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콘퍼런스는 코로나19로 비대면의 일상화와 디지털전환이 가속화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코로나 상황에서 디지털 경제의 핵심기술로 부각 중인 가상·증강현실(VR·AR) 등 실감콘텐츠 산업의 미래모습을 조망하고 분야별 유망 비즈니스 사례를 공유할 계획이다.

이번 콘퍼런스 기조연사로 세계적인 가상·증강현실(VR·AR)분야 대표 학자인 데이비드 크럼(David Krum) 교수, 고려대학교 김정현 교수등이 참여하여 비대면 시대 실감콘텐츠의 가능성 및 최신기술 현황, 신비즈니스 모델 등을 다루고, 제조·국방·의료·교육·쇼핑 등 유망 분야별 국내 대표 전문가들이 산업이슈, 미래전망 및 비즈니스 전략 등을 모색할 예정이다.

콘퍼런스는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청중 없는 ‘온라인 콘퍼런스’ 형태로 진행되며, 20일 13시부터 ‘유튜브(Youtube)’와 ‘구루미(Gooroomee)’ 등을 통해 실시간 생중계될 예정으로 자세한 사항은 한국가상증강현실산업협회 홈페이지(www.kvra.kr)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과기정통부 송경희 소프트웨어정책관은 “과기정통부는 디지털뉴딜 사업의 일환으로 가상·증강현실(VR·AR)등 실감콘텐츠 산업을 적극 지원하고 있으며“, “코로나19이후 가상·증강현실(VR·AR) 등 실감기술이 산업경제 분야에서 디지털전환을 촉진하고 유망 비즈니스와 일자리 창출의 핵심역할을 하기를 기대한다.”라고 강조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가상·증강현실 글로벌 비대면 콘퍼런스 2020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