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7(금)

문 대통령 “신종 코로나, 내각 비상한 대응 필요…국민 불안 최소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3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문재인 대통령은 3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와 관련, “국무총리 중심으로 내각의 비상한 대응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청와대에서 정세균 국무총리·추미애 법무부 장관·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으로부터 권력기관 개혁 후속조치와 관련한 보고를 받으면서 이같이 당부했다고 한정우 청와대 부대변인이 브리핑에서 전했다.

문 대통령은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추가 감염자, 2차 감염자가 발생했다. 지역사회 감염도 우려된다”며 “중국 우한에 있던 국민도 귀국해 격리 생활을 하게 됐고, 세계보건기구(WHO)도 공중보건 위기상황을 선포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정부가 국민의 불안을 최소화하는 노력이 필요하다”며 “신종 코로나 대응에 맞춰 대통령의 일정도 수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문 대통령 “신종 코로나, 내각 비상한 대응 필요…국민 불안 최소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