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07(금)

윈도우7 보안종료 대응 '사이버보안 종합상황실' 설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1.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오는 14일로 예정된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7(MS Windows7) 보안 기술지원 종료 이후 발생할 수 있는 보안위협에 대응하기 위해 ‘공공기관 사이버보안 종합상황실’을 설치한다고 10일 밝혔다.

 

주요 임무는 윈도우7 보안지원 종료로 인한 정부와 지자체의 사이버 위협 현황 파악과 대응 지휘, 위협 상황 신속 전파와 피해 확산 방지다.


window_finish_noti.jpg
KISA 홈페이지 캡처

 

 

정부는 윈도우7의 보안지원 종료에 따라 중앙부처, 지방자치단체, 교육청, 공공기관 등에서 사용 중인 윈도우7을 윈도우10 등 상위 버전으로 교체하였다.

 

최근 전수조사 결과에 따르면 행정‧공공기관 윈도우7 약 309만대 중 99%(약 306만대)에 대해 윈도우10 교체 등으로 적기에 조치를 완료할 예정이다.


또한, 중장기적 관점에서 공공기관의 전산망이 마이크로소프트 윈도우에 종속되는 현상을 벗어나기 위해 행정기관이 사용하는 PC에 리눅스 기반의 개방형OS(운영체제, Operating System)를 도입한다.


최장혁 행정안전부 전자정부국장은 “국민들이 안전하게 전자정부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사이버보안 위협에 철저히 대응하겠다.”면서 “또한, 공공기관의 전산망이 윈도우에 종속되면서 발생하는 문제를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리눅스 기반의 개방형 운영체제 도입을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윈도우7 보안종료 대응 '사이버보안 종합상황실' 설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