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16(목)

LG전자, 가전 8종에 구글 어시스턴트 탑재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09.1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LG전자 가전, 구글 어시스턴트 통해 한국어로 편리하게 이용
‘LG 씽큐 허브’ 비롯해 ‘구글 홈’, ‘아마존 에코’, ‘네이버 클로바’ 등 모두 연동

LG전자가 구글의 인공지능 음성인식 서비스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한국어로 주요 가전제품을 연동시킨다.
 
LG전자는 구글이 18일 인공지능 스피커 ‘구글 홈’을 국내에 출시하는 것에 맞춰 한국어 연동 서비스를 준비했다. ‘구글 홈’은 11일부터 한국에서 사전예약 판매에 들어갔다.
 
고객들은 ‘엑스붐 AI 씽큐 WK7’, ‘엑스붐 AI 씽큐 WK9’ 등 구글 어시스턴트를 탑재한 LG전자 인공지능 스피커와 스마트폰에서도 ‘구글 홈’과 동일하게 한국어로 LG전자 주요 가전을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게 됐다.

3698601005_20180911085207_6044125858.jpg▲ LG전자가 구글 어시스던트를 입힌 구글 홈을 선보인다. 사진제공 - LG전자


LG전자는 지난해 미국에서 구글 어시스턴트가 탑재된 인공지능 스피커와 스마트폰에 주요 가전제품을 연동시켰다. 이번에는 한국, 호주, 캐나다에서 서비스를 시작한데 이어 독일, 영국, 프랑스 등 다른 국가로 확대할 예정이다.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한국어로 연동되는 LG전자 가전은 세탁기, 건조기, 스타일러, 에어컨, 공기청정기, 냉장고, 광파오븐, 로봇청소기 등 8종이다. 고객들은 음성으로 편리하게 제품의 상태를 확인하고 동작을 제어할 수 있다. LG전자는 연동되는 가전 제품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예를 들어 고객이 인공지능 스피커나 스마트폰에 오케이 구글, 빨래 다 됐어?라고 물어보면 ‘구글 홈’이 “세탁 모드가 진행 중이며 50분 후 모든 작업이 완료됩니다”라고 알려준다. 오케이 구글, 공기청정기 약풍으로 바꿔줘라고 하면 “네, 공기청정기 속도를 약풍에 맞춰 설정합니다”라고 말하며 공기청정기 바람세기를 조절해준다.
 
또 오케이 구글, 스타일러 뭐하고 있니?라고 물으면 “스타일러의 현재 단계는 건조 중입니다”라고 알려준다. 오케이 구글, 에어컨 26도로 맞춰줘라고 하면 “네, 에어컨 온도를 26도로 설정합니다”라고 하며 원하는 온도로 설정해준다.
 
LG전자 가전은 자체 인공지능 플랫폼을 탑재한 ‘LG 씽큐 허브’를 비롯해 ‘구글 홈’, ‘아마존 에코’, ‘네이버 클로바’ 등 다양한 인공지능 스피커와 연동된다. 
  
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은 “고객들이 다양한 방법으로 LG전자의 앞선 인공지능을 경험할 수 있도록 개방형 전략을 계속해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타임즈코리아 톡톡뉴스 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LG전자, 가전 8종에 구글 어시스턴트 탑재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