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국립수목원 방문 및 기념식수

입력 : 2022.04.24

BVQQTGDWGD164915009341077.jpg

 
 
[타임즈코리아]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는 4월 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국립수목원을 방문해 기념식수를 했다.

국립수목원은 2010년 유네스코가 지정한 생물권보전지역이자, 역대 대통령들이 기념식수를 하여 역사성과 상징성이 있는 곳이다. 오늘 행사는 5월 2일부터 열리는 제15차 세계산림총회를 널리 알리고 탄소중립과 국가식물자원 보호에 대한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문 대통령 내외는 금강소나무를 기념식수 한 후, 국가 유전자원의 주권을 강화하고 국내외 야생 종자의 확보 및 보전을 위해 2003년 개원한 종자은행(Seed Bank)을 방문해, 종자보전을 위한 장기저장고 등을 돌아보며 정미진 국립수목원 임업연구사로부터 설명을 들었다.

종자은행은 우리나라 자생식물 종자 147과 733속 2,020종 10,512점(약 1억 7천만 립(粒))을 확보하고 있으며, 한반도 특산식물 227종 약 800만 립(粒)과 희귀식물 428종 약 3천 7백만 립(粒)뿐 아니라, 동아시아, 중앙아시아, 동남아시아 국가 등 국외종자도 총 1,294종 보유하고 있다. 또한 시험·학술·연구 등의 목적으로 산학연 56개소에 662종 23만 립(粒)을 분양해 활용하고 있다.

종자은행은 우리나라 야생식물 종자도감 을 발간하기도 했는데, 종자도감에 수록된 종자의 종 수는 양적으로 세계 세 번째이며, 야생식물종자 사진 1,500종 등의 정보를 국가생물종지식정보시스템과 네이버 지식백과사전 정보 서비스를 통해 제공하며 홍보하고 있다.

문 대통령은 멸종위기식물의 보전을 위한 산림청 관계자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미래세대를 위한 생물다양성 보전 노력을 지속적으로 기울여줄 것을 당부했다.
최대식 기자 tok@timesofkorea.com
© 타임즈코리아 & timesofkorea.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한국뉴스 많이 본 기사

  1. 1우리나라, 유엔 경제사회이사회(ECOSOC) 이사국 6회 연속 진출
  2. 2대통령실 새 이름 5개 압축…9일까지 대국민 선호도 조사
  3. 3행정안전부, 제35주년 6·10민주항쟁 기념식 ‘같이 한 걸음’ 개최
  4. 4'차세대 전지 초격차 연구개발 전략' 수립 본격 착수
  5. 5산불재난지역 송이 피해 임업인 지원에 속도 낸다.
  6. 6더워지는 날씨, 냉방기 사용 전 점검으로 화재 예방
  7. 7농촌진흥청, 가뭄으로 올여름 ‘과수’ 열매터짐 발생 위험 높아
  8. 82030년 자율주행 서비스 일상화, 미래 모빌리티 선도국가 도약
  9. 9꼭두새벽 출근길을‘여유있는 출근길’로
  10. 10원숭이두창(Monkeypox)을 "제2급감염병”으로 지정하는 고시 시행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 국립수목원 방문 및 기념식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