빗소리에

입력 : 2021.11.09

송창환-빗소리에.jpg

 

 

빗소리에 / 송창환

한밤 긴 한숨 속에 
갑자기 쏟아지는 눈물

찬바람에 우수수 
이별의 이야기들이
거리에 흩날리는 소리

거세지는 빗소리에     
아쉬운 정마저 지워 버리고 
가을의 끝자락을 떠나는 마음

왈칵 눈물 속에 저 멀리서 
조용히 들려오는 교회 종소리가
평온 속에 새벽을 깨운다. 

최대식 기자 tok@timesofkorea.com
© 타임즈코리아 & timesofkorea.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한국문화 많이 본 기사

  1. 1성탄이여
  2. 2여정
  3. 3새해
  4. 412월
  5. 5희망이다
  6. 6달콤한 맛의 매력 ‘우리 팥’으로 만드는 동지 별미
  7. 7고드름
  8. 8시작이 반이다
  9. 9겨울 바다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빗소리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